DonPush
❤일밍아웃(펌)
♡따랑이♡
2020.06.30 12:30
226

😑😑😑
어제 썸남이랑 뷔페를 갔습니다.
정확하게 말하면 이제 썸남은 아니에요
어제 고백받아서 1일째 된 커플인데요.
어제 화이트데이 겸 커플된 기념(?) 으로 뷔페를 갔습니다.

1인에 19000원하는 뷔페였어요.
즐거운 마음으로 음식을 룰루랄라먹었습니다.
근데 남친이 음식을 다 먹어가니까 가방에서 뭘 꺼내더군요.
락앤락통과 지퍼백이었습니다.
그거 뭐냐고 물어보니까 음식싸가려고 갖고 왔대요.
내가 뷔페음식싸가면 안된다고 했더니 "왜?" 라면서
진짜 모르겠다는 표정으로 묻더라고요.
"그냥... 원래 안되지 않아? 
난 뷔페와서 음식 싸간 적 없는데." 라고 하니까
내가 이상한거래요 자기 가족은 뷔페올때마다 
락앤락통 꼭 챙긴답니다.
비싼돈 주고 먹는데 자기는 입이 짧은 편이라 
싸가지 않으면 본전이 아니랍니다...
세그릇 반 먹었는데 이정도면 많이 먹은거 아닌가요;
어쨌든 그러면서 닭강정이랑 새우튀김 오징어링이랑 
가져와가지고 직원들 눈치 샥샥 보고 난 후에 
이것들은 통에 넣고
디저트 쿠키 같은건 지퍼백에 넣더라구요...ㅋ 
나름 분리를 해서요ㅋㅋ
내가 가만히 쳐다보니까 "너도 담부턴 뷔페올때 챙겨 와." 라더군요...
그냥 ㅎ 이러고 말았습니다.

그 모습을 보고 나니까 남친한테 좀...깨더라구요.
음식을 싸간다고 해도, 그건 우리가 사귄지 좀 오래돼서 
편한사이면 이해를 하겠는데 
이제 막 사귄 커플인뎈ㅋㅋ
담부턴 그러지 말라고 할 수도 없고... 
말 한다고 해도 이 행위가 잘못된거라는 
생각이 아예 없으니, 
오히려 역효과만 일어날거 같고 해서요.
'오늘 맛있었다 담에 또 뷔페가장' 이라고 
카톡왔는데 그냥 말 돌렸습니다...

이 모습에 솔직히 좀 많이 깼거든요
고작 이런 이유때문에 깬 제가 예민한건지...ㅠㅠ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2

banner
구글 추천 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