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Push
☆"쿠팡에서 구매한 소고기 벌레"…원인규명 없이 판매 계속☆
📱갤럭시📱
2020.03.30 20:12
410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쿠팡에서 구매한 소고기에서 벌레가 나왔다는 소비자 주장이 제기됐다.

쿠팡은 해당 소비자에게 환불 조치했지만, 문제가 된 제품을 회수해 조사하지 않은 채 온라인에서 같은 제품을 지속해서 판매해 논란이 되고 있다.

소비자 A씨는 지난 25일 쿠팡 로켓배송으로 미국산 시즈닝 소고기 제품 2팩을 구매했다. 해당 제품은 진공 포장 상태로 판매된다.

이튿날 새벽 제품을 배송받은 A씨는 1팩을 구워 아이들에게 잘라주고, 자신도 먹으려다가 고기 속에서 벌레를 발견했다고 말했다.

A씨는 곧바로 식사를 중단하고 쿠팡에 항의했지만, 쿠팡 측은 환불 처리를 했을 뿐 별다른 추가 조치는 하지 않았다.

A씨는 "구매한 2팩 중 1팩은 그대로 남아있으니 회수해 원인을 조사해달라고 했지만, 쿠팡 측에서는 회수가 불필요하다며 제품을 그냥 폐기해달라고 했다"고 주장했다.

쿠팡은 30일 현재 해당 제품을 '쿠팡 추천' 마크를 달아 로켓배송으로 그대로 판매 중이다.

A씨는 "먹는 제품에서 벌레가 나왔는데 단순히 환불만 하고 말 게 아니라 잠시라도 판매를 중단하고 원인을 조사해야 하는 것 아니냐"고 지적했다.

쿠팡 측은 "해당 고객에게 불편을 끼친 점에 진심으로 사과한다"면서 "고객센터에 해당 내용을 확인하고 동일 상품 전체에 대해 이상 여부를 확인했고 다른 상품에는 문제가 없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와는 별개로 제조과정이나 유통과정에 원인이 있는지는 면밀히 파악 중"이라고 덧붙였다.

제품 회수를 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서는 "회수해 조사하려면 고객 개인정보를 제조업체에 제공해야 하는데 해당 고객이 정보 제공에 동의하지 않아 회수할 수 없었다"고 했다.

  • 카카오스토리로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밴드로 공유하기
  •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댓글 (0/400)자 이내 저장됩니다.)

댓글 2

banner
구글 추천 푸시